본문으로 바로가기
58274177 0012020022158274177 02 0213001 6.1.2-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2251600000 1582294925000 박원순 광화문광장 집회 금지 서울 2002211531 related

박원순 “광화문광장 집회 금지···서울 신천지교회 폐쇄”

글자크기


경향신문

박원순 서울시장이 21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관련 긴급 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광화문광장, 서울광장, 청계광장에서 집회를 여는 것을 당분간 금지하기로 했다. 서울에 있는 신천지예수교회도 폐쇄한다.

박원순 시장은 21일 오전 시청에서 긴급 브리핑을 열어 이 같은 방침을 밝혔다.

박 시장은 “감염병에 취약한 어르신을 보호하기 위해 시민 운집이 많은 서울광장, 청계광장, 광화문광장 사용을 금지한다”고 말했다. 감염병 예방을 위해 도심 내 집회를 제한할 수 있다는 관련법 규정에 따른 조치다. 박 시장은 “대규모 집회를 개최할 예정인 단체에 집회 금지를 통보하고 있다. 경찰에도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박 시장은 “지역사회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밀접 접촉 공간인 신천지교회 예배나 집회에 특단의 조치를 취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해 오늘부로 서울 소재 신천지교회를 폐쇄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안전이 확인되면 교회 활동을 허용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서울시는 이날부터 노익복지관과 종합사회복지관 등 사회복지시설 3467곳을 임시 휴관하기로 했다.

박 시장은 “코로나19로부터 시민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며 “시민들도 정부와 서울시를 믿고 감염병 예방 조치에 협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고영득 기자 godo@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지금 많이 보는 기사

▶ 댓글 많은 기사

©경향신문( 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