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92303 0962020022258292303 02 0211001 6.1.1-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82339868000 1582339873000 142명 추가 확진 대남 병원 130명 2002221531 related

'코로나19' 확진자 142명 늘어 총 346명...대구-경북 131명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코로나19 확진환자가 크게 늘면서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서울신문DB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하룻밤 새 140여명이 무더기로 발생해 총 346명이 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2일 오전 9시 기준 코로나19 환자가 전날 오후 4시 대비 142명 늘어난 총 346명이라고 밝혔다.

확진자 가운데 2명은 사망자로, 청도대남병원에서 지난 19일 사망 후 코로나19로 진단된 한명과 전날 청도대남병원에서 부산대병원으로 이송됐다가 숨진 한명이다.

새로 발생한 환자 142명 중 131명은 대구·경북에서 나왔다. 경북에서 103명, 대구에서 28명이다.

이밖에 부산(2), 경기(2), 충북(2), 대전(1), 광주(1), 전북(1), 세종(1), 제주(1) 등이다.

이날 오전 강원도 춘천에서도 환자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지자체가 발표해 사실상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춘천의 환자는 중앙방역대책본부 집계에는 아직 잡히지 않았다.

추가 확인된 환자 중에서 신천지대구교회 관련자는 38명이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신규 환자는 경북(10), 대구(24), 부산(1), 경기(1), 광주(1), 세종(1) 등 전국에서 속속 나타나고 있다.

청도대남병원 관련 환자는 92명이 추가됐고 이들 중 91명은 경북, 1명은 대구 지역 발생자다.

이날 오전까지 대구·경북 지역 환자는 총 283명이다. 전날 오후 152명보다 131명이 늘어난 수치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환자는 전날 131명에서 이날 169명으로 증가했고 지금까지 집계된 청도대남병원 관련 환자는 108명이다.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은 2만명에 육박하고 있다. 확진자를 제외하고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은 총 1만9275명이다. 이 중 1만3794명은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548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hjcho@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