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95273 1092020022258295273 01 0101001 6.1.3-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2357280000 1582361832000 정부 日 다케시마 강력 항의 주한 공사 초치 2002231601 related

정부, 日 ‘다케시마의 날’에 강력 항의…日주한공사 초치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부는 일본 시마네현이 또다시 이른바 '다케시마의 날' 행사를 연 데 대해 강력히 항의했습니다.

정부는 오늘(22일) 외교부 대변인 성명을 통해 "일본이 시마네현의 소위 '독도의 날' 행사 개최와 이 행사 시 중앙 정부 고위급 인사 참석을 통해 독도에 관하여 부질없는 도발을 반복하고 있는데 강력히 항의한다"며 "동 행사를 즉각 폐지할 것을 다시 한 번 엄중히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또 "일본 정부는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을 즉각 중단하고, 겸허한 자세로 역사를 직시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김정한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은 오늘 오후 소마 히로히사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청사로 불러 항의와 유감의 뜻을 전달했습니다.

일본 시마네현은 오늘 마쓰에시에서 '다케시마의 날' 행사를 열었습니다. 일본 정부는 이번에도 정부 고위 인사를 행사에 파견했습니다.

시마네현은 1905년 2월 22일 고시를 통해 일방적으로 독도를 행정구역에 편입했고, 2006년부터는매년 '다케시마의 날' 기념행사를 열어 독도가 일본 땅이라는 일방적 주장을 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정민 기자 (mani@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