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97961 0252020022358297961 03 0301001 6.1.1-RELEASE 25 조선일보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2383902000 1582385461000 코로나19 확진자 123명 556명 2002231315 related

IMF "코로나19로 올해 중국 경제성장률 5.6% 추정"

글자크기
국제통화기금(IMF)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의 확산으로 올해 중국 경제성장률 추정치를 5.6%로 내려잡았다.

조선일보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전 세계로 확산하는 가운데 4일(현지시간) 삼성전자 베트남 휴대전화 공장에 출근하는 직원들이 마스크를 낀 채 열상 스캐너 앞을 지나가고 있다. 삼성전자 측은 체온이 37.5도 이상인 직원을 모두 귀가 조처하고 있다. /연합뉴스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22일(현지시각)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 회의에 참석해 "중국의 올해 경제성장률은 5.6%로 추정된다"라고 말했다. 이는 IMF가 지난달 월간보고서에서 전망한 6.0%보다 0.4%포인트 낮은 수준이다.

그는 "중국 경제는 올해 2분기 정상화돼 국제 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상대적으로 심각하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예상보다 긴 기간, 국제적으로 확산될 경우 세계 경제 성장률이 더 수축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IMF는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도 기존보다 0.1%포인트 낮은 3.3%로 제시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우리는 지난 1월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지난해보다 0.4%포인트 높은 3.3%로 제시했다"라며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이 전망치를 약 0.1%포인트 낮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확산을 얼마나 빨리 통제하고 중국과 이에 영향받은 경제권이 얼마나 신속히 정상으로 돌아오느냐에 따라 세계 경제에 끼치는 영향이 달라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안소영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