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99165 0532020022358299165 05 0501001 6.1.3-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413321000 1582413746000 김광현 인상적인 무실점 피칭 2002231801

김광현, 美 첫 시범경기서 1이닝 무실점 'KK' 호투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박세운 기자

노컷뉴스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광현이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유니폼을 입고 출전한 첫 시범경기에서 1이닝동안 탈삼진 2개를 잡아내며 깊은 인상을 남겼다.

김광현은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딘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의 시범경기에 팀이 1대0으로 앞선 5회초 팀내 세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라 1이닝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김광현은 피안타없이 볼넷 1개만을 내줬고 아웃카운트 3개 중 2개를 삼진으로 솎아냈다.

김광현은 총 19개의 공을 던졌고 직구 최고 구속은 시속 148km가 기록됐다.

김광현은 선두타자 라이언 코델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볼카운트 1볼-2스트라이크에서 주무기인 슬라이더로 헛스윙을 이끌어냈다.

다음 타자 르네 리베라를 볼넷으로 내보냈지만 제이크 헤이거를 헛스윙 삼진으로 처리라며 한숨을 돌렸다. 2스트라이크에서 이번에도 슬라이더를 결정구로 던져 헤이거의 방망이를 헛돌렸다.

이어 김광현은 아메드 로사리오를 3루 앞 땅볼로 처리하고 이닝을 끝냈다.

세인트루이스는 뉴욕 메츠를 2대0으로 눌렀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