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00232 0092020022358300232 05 0506001 6.1.3-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419822000 1582419838000 무리뉴 SON 케인 병원 첼시 2002232101

손흥민 없는 토트넘 2연패 "공격수들, 병원에"

글자크기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이 주 공격수들의 부재 속에서 2연패에 빠졌다.

토트넘은 2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스탬퍼드 브리지에서 벌어진 첼시와의 2019~2020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에서 1-2로 패했다.

손흥민이 멀티골을 기록한 16일 아스톤 빌라전에서 3-2로 승리한 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 이어 2연패에 빠졌다.

11승7무9패(승점 40)가 된 5위 토트넘은 4위 첼시(승점 44)와의 승점 차가 4로 벌어졌다.

손흥민이 아스톤 빌라전에서 오른팔 부상을 입어 수술대에 오르면서 공격력 약화가 두드러졌다. 앞서 해리 케인도 부상으로 이탈했다.

토트넘은 경기 시자 15분 만에 지루에게 선제골을 내준데 이어 후반 3분 마르코스 알론소에게 추가골을 내줬다.

0-2로 패색이 짙은 후반 44분 상대의 자책골로 한 골을 만회했다.

조세 무리뉴 토트넘 감독은 "첼시는 월드컵 우승 스트라이커가 뛰었고, 잉글랜드 두 번째 공격수가 벤치에, 벨기에 두 번째 공격수가 관중석에 있었다"면서 "우리는 경기장에도, 벤치에도 없었다. 공격수들은 병원에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