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41047 0362020022558341047 01 0101001 6.1.2-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579500000 1582582623000 한국인 입국금지 7곳 격리 입국 제한 2002251131 related

이스라엘 한국인 관광객 400여명 전세기 탑승…오전 8시반 도착

글자크기
한국일보

한국인 관광객들이 22일(현지시각) 이스라엘 텔아비브 벤구리온 공항에서 의자에 앉아 잠을 청하고 있다. 독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이스라엘 정부의 입국 금지로 현지에 발이 묶였던 한국인 관광객 일부가 24일(현지시간) 귀국길에 올랐다.

한국인 관광객 196명을 태운 2차 전세기는 현지시간으로 오후 10시쯤 이스라엘 텔아비브의 벤구리온 국제공항에서 출발했다. 같은 날 오후 4시쯤에 출발한 1차 전세기에는 한국인 관광객 약 220명이 탑승했다. 1차 전세기는 한국시간으로 25일 오전 8시반쯤 국내에 도착한다. 400여명이 대거 귀국길에 오르면서 이스라엘 내 한국인 관광객은 500명 미만으로 줄어든 것으로 추정된다.

앞서 이스라엘 정부는 최근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가 급증하고 있다며 22일 저녁 이스라엘 텔아비브에 도착한 한국인 승객 약 130명의 입국을 금지했다. 23일에는 한국과 일본을 방문한 외국인의 입국을 금지한다고 공식적으로 발표했다. 이에 따라 1,000명 이상의 한국인 관광객들이 현지 호텔 객실에 사실상 격리되거나 공항에서 노숙을 하는 등 불편을 겪었다.

홍인택 기자 heute128@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