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54828 0232020022558354828 05 0508002 6.1.3-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06337000 1582606351000 코로나19 확산 프로배구 무관중경기 2002252201

KBL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프로농구 무관중 경기"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사진은 23일 2019-2020 여자프로농구 경기가 무관중으로 치러지는 모습/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슬기 인턴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됨에 따라 프로농구가 무관중으로 경기를 진행한다.


25일 한국농구연맹(KBL)은 긴급 이사회를 열고 "코로나 19 확산 및 국가 위기 '심각' 단계 격상에 따라 프로농구 관람객 안전을 위해 올 시즌 잔여 일정을 현 상황이 개선될 때까지 당분간 무관중 경기로 진행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프로농구는 국가대표팀 일정 휴식기를 마치고 26일부터 정상 재개할 계획이었다.


KBL은 "추후 진행 상황을 예의 주시하며 관중 입장 재개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무관중 경기가 진행되는 동안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 착용 및 방역, 예방 활동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지난 10일에는 KBL D-리그(2군 리그) 경기를 무관중 경기로 진행하고 21일 여자 프로농구 역시 무관중 경기를 결정했다.


한편, 개막을 앞둔 프로축구는 지난 21일 대구와 포항의 개막전 2경기를 연기했다.



김슬기 인턴기자 sabiduria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