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5825 1092020022758425825 02 0201001 6.1.3-RELEASE 109 KBS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82802509000 1582802705000 은평 성모병원 코로나19 확진자 14명 서울시 격리 2002280731 related

경기도 “확진자 17개 시에 63명…접촉자 2천491명”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도는 오늘(27일) 오후 4시 기준으로 코로나19 관내 환자가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모두 63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습니다.

몽골인 사망자 1명을 제외하고 확진자 가운데 53명은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나머지 9명은 치료를 마치고 퇴원해 격리 해제됐습니다.

또 확진자와 접촉한 도민은 모두 2천491명이며 이 중 970명은 격리 해제됐으나 1천521명은 아직 격리 중입니다.

그러나 이날 시군이 자체적으로 발표한 확진자를 합칠 경우 도내 확진자는 66명으로 늘어납니다.

시군별 확진자는 수원 10명, 부천 9명, 이천 6명, 용인·김포·안양 5명, 평택·포천 4명, 시흥·남양주 3명 등입니다.

수원지역 추가 확진자 중 41세 남성은 직장 양성평등교육장에서 강사인 안양시 2번 확진자 A씨와 접촉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A씨는 경기도가 집단 감염을 우려해 전수조사 중인 '지난 16일 신천지예수교회 과천총회본부 예배' 참석자로, A씨 접촉자 가운데 25일 아내에 이어 26일 수원시 39세 직장인까지 모두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또 다른 수원지역 확진자인 38세 여성은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직원으로, 이곳을 포함해 경기관광공사, 경기연구원, 경기복지재단,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등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5곳과 위탁기관인 경기도광역치매센터가 휴원에 들어갔습니다.

광명시 첫 확진자인 35세 여성은 지난 18∼25일 주말을 제외하고 매일 지하철 7호선 철산역과 가산디지털단지역을 출퇴근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용인에서 5번째로 양성판정을 받은 확진자는 지난 21일 경북 안동시의 노래방을 갔는데, 이 노래방은 추후 안동시 확진자가 다녀갔던 곳으로 조사됐습니다.

이천시에서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은 2명은 지난 25일 확진된 63세 남성과 백사면 관로공사 현장에서 함께 일하며 부발읍 숙소에서 공동생활을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기도 관계자는 "감염병 확산 방지는 물론 행정 공백이 초래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진영 행정안전부장관은 이날 오전 이천 국방어학원에서 열린 3차 우한교민 퇴소 행사에 이어 경기도청을 방문해 코로나19 대응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유대 기자 (ydkim@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