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41539 1132020022858441539 05 0501001 6.1.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66992000 1582867240000 코로나19 이탈리아 확진 판정 2002290531

이란 여자 풋살 대표 선수, 코로나19로 사망… 스포츠계 첫 사례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김찬홍 기자 =이란의 한 여자 풋살 선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했다. 스포츠 선수 중 최초의 코로나19 사망 사례다.

이탈리아 매체 코레이레델라세라는 28일(한국시간) '이란 대표 출신의 23세 프로 풋볼선수 엘함 셰이히가 이란의 한 병원에서 숨졌다'고 보도했다. 셰이히는 스포츠 선수 중 최초의 코로나19 감염 사망자가 됐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셰이키는 열흘 전부터 이란 내에서 코로나19 감염 상황이 가장 좋지 못한 도시로 알려진 콤의 한 병원에 입원했다. 이후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후 지난 26일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망한 셰이키는 이란 여자 풋살 국가대표팀으로 이란의 축구 명문 중 하나로 꼽히는 세파한 소속이다.

한편 이란 2부리그 클럽 셰피드루드 라슈트 SC에는 현재 코로나19 감염 의심 증상을 드러내고 있는 선수가 약 열 명 정도가 있다고 보도됐다.

또 이탈리아 세리에C(3부리그) 소속 US 피아네세 선수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외에 아탈란타와 발렌시아의 경기를 관전한 발렌시아의 팬이 코로나19에 감염되는 등 스포츠계도 비상이 걸렸다.

kch0949@kukinews.com

쿠키뉴스 김찬홍 kch0949@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