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2724 0972020022858452724 06 0602001 6.1.1-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96647000 1582897448000 슈가맨3 김사랑 소환 나는 18살 2002291145 related

'슈가맨3' 김사랑 소환 #기안84 #천재 뮤지션 #성인 ADHD 고백 [종합]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김사랑 / 사진=JTBC 슈가맨3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슈가맨3' 김사랑이 '천재 뮤지션'의 고충을 밝혔다.

2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에는 '필링(Feeling)'을 부른 가수 김사랑이 슈가맨으로 소환됐다. 김사랑은 1999년 데뷔해 '천재 뮤지션'으로 불렸다.

이날 웹툰 작가 기안84가 김사랑을 소환해 눈길을 끌었다. 김사랑은 "제 팬이라는 사실을 매니저를 통해 알게 됐다"며 "기안84가 팬으로서 먼저 연락이 와서 만나게 됐다. 욕을 먹거나 슬플 때마다 저를 찾아온다"고 친분을 밝혔다.

김사랑은 데뷔 때부터 작곡, 작사, 편곡 등 모든 걸 다 해내는 '원맨 밴드'로, '제2의 서태지', '천재 뮤지션'이라는 수식어를 얻은 가수다.

그는 "사실 정식으로 뭘 배운 적은 없다. 피아노를 3개월 정도 배웠고, 드럼이나 베이스는 교회에 있는 악기들로 독학했다"며 "악보도 저는 잘 못 본다 듣고 연주하는 게 더 편하다"고 밝혔다.

1, 2집을 낸 이후 3집을 늦게 낸 이유에 대해서는 "3집부터는 엔지니어링까지 욕심을 부리다 보니까 6년 만에 앨범이 나왔다"고 답했다.

이어 "사실 저는 천재가 아니라 완전히 노력형이다. 그러니까 오래 걸린 것"이라며 "진짜 천재라면 여러 가지를 다 하더라도 빨리 냈을 거다. 근데 겨우 작업해서 앨범을 만들었는데 다른 분들은 일부러 곡을 안 낸다고 생각할 때 속상했다"고 밝혔다. 그 이유로 주변 사람들과 오해도 쌓이게 됐다고.

김사랑은 "우울증에 대인기피증까지 왔다. 병명이 범불안 장애인데, 정신과적으로 보면 정신 질환 백화점인 것"이라고 털어놨다.

그는 "성인 ADHD다. 한 가지에 집중을 못 하게 되고 혼자 하기 때문에 곡 작업 시간이 오래 걸렸다. 이 자리에서 처음 말씀드리는 것"이라며 "지금도 아직 치료 중이다. 부모님하고 같이 지내면서 많이 괜찮아졌다. 하루 4시간씩 운동 중"이라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