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2780 0362020022858452780 06 0602001 6.1.3-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98400000 1582898536000 이수영 슈가맨3 2002291115 related

‘슈가맨3’ 이수영 “조신한 콘셉트 때문에 힘들었다”

글자크기
한국일보

이수영이 JTBC ‘슈가맨3’에서 과거를 떠올렸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이수영이 조신한 콘셉트 때문에 힘들었다고 전했다.

28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 3’에는 이수영이 슈가맨으로 등장했다.

이날 유재석은 이수영에게 “소속사에서 잡은 콘셉트가 너무 과해서 힘들었다고 하더라”라고 말하며 호기심을 드러냈다.

이에 이수영은 “내 데뷔곡 ‘아이 빌리브(I Believe)’의 뮤직비디오 여자 주인공이 조윤희 씨였다. 사람들이 조윤희 씨가 노래를 부른 줄 알고 노래를 잘하면서 예쁜 가수가 나왔다고 했다. 조신한 콘셉트였기 때문에 나는 예능 프로그램에도 많이 나가지 않았다”고 전했다.

유희열은 “이수영 씨가 너무 신비로웠다. 노래할 때 주로 옆모습만 보여주더라”라며 과거를 떠올렸다.

유희열의 말을 들은 이수영은 “소속사 사장님이 정말 세심했는데 ‘측면을 보여주며 노래를 해라’라고 말씀하셨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하며 “사장님이 얼굴이 각져 보인다는 이유로 광대를 가리는 머리 스타일을 하게 했다. 스프레이로 고정한 머리카락이 바람에 날리면 목을 돌려서 노래했다”고 전해 시선을 모았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