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62570 0432020032659062570 01 0101001 6.1.2-RELEASE 43 SBS 0 true true true false 1585193206000 1585193294000 외국인, 자가격리서 무단 이탈하면 강제 출국 조치 2003261531 related

정 총리 "자가격리 어기면 고발…외국인은 강제 출국"

글자크기
<앵커>

정세균 국무총리가 유럽과 미국에서 오는 입국자가 '2주 자가격리 지침'을 어기면 무관용 원칙에 따라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말했습니다. 정당한 사유가 없으면 고발 조치하고, 외국인은 강제 출국시키겠다고 했습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유럽·미국발 입국자에 대한 자가격리 조치가 법적 강제조치임을 강조했습니다.

자가격리 위반하면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했습니다.

[정세균/국무총리 : 자가격리 위반 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여 정당한 사유가 없으면 고발 조치하고, 외국인의 경우는 강제 출국시켜야 합니다.]

정부는 자가격리자 관리를 강화하는 차원에서 유럽과 미국발 모든 입국자에게 자가격리자 안전보호 앱 설치를 의무화하고 이를 설치하지 않으면 입국을 허가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또, 안전 신문고 앱과 웹사이트를 통해서 자가격리자의 무단이탈 신고를 가능하게 하고 모든 지자체에 자가격리 이탈 신고센터를 열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입국자들 전용 앱을 통해 매일 의심증상 여부를 점검하고 위치 추적으로 격리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하는데, 생필품이나 구호 키트는 내국인 외국인 구별하지 않고 지급한다고 밝혔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혜영 기자(khy@sbs.co.kr)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