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66328 0432020032659066328 04 0401001 6.1.2-RELEASE 43 SBS 57702176 false true false false 1585200222000 1585200249000 WTO 사무총장 코로나19 국가간 무역 금융위기 2003261931

일본 코로나19 '정부 대책본부' 설치…비상사태 선언 가능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정부가 도쿄 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자, 정부 대책본부를 설치하기로 방침을 정했다고 NHK가 보도했습니다.

앞서서 일본 정부가 코로나19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만든 전문가 회의는, 일본에서 코로나19가 만연할 우려가 크다고 인정한다는 보고서를 내놨습니다.

지난 13일 국회를 통과한 코로나19 특별조치법은, 후생노동상이 만연 우려가 크다고 인정하는 경우에, 총리에게 보고하고, 총리는 대책본부를 설치하도록 돼 있습니다.

일본 정부는 1월 말부터 범정부 대책본부를 운영해 왔지만, 특별조치법에 근거한 정부 대책본부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 만들게 됩니다.

대책본부장은 아베 총리가 맡게 됩니다.

이후 전국적으로 감염병이 퍼져서 국민 생활에 큰 영향을 미칠 우려가 있을 경우에는, 총리가 긴급사태를 선언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각 지자체장이 외출 자제와 휴교 등을 요구하거나 지시할 수 있고, 임시 의료시설을 강제로 사용하고 긴급물자를 수송하도록 지시할 수 있게 됩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정례 기자회견에서, 긴급사태 선언은 신중하게 판단할 필요가 있다면서, 현재는 그런 상황이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어제(25일) 96명 늘면서 총 2천 19명이 됐습니다.

지역별로는 도쿄도가 212명, 홋카이도 167명, 아이치현 154명, 오사카 149명 순입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범주 기자(news4u@sbs.co.kr)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