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66618 0312020032659066618 06 0602001 6.1.3-RELEASE 31 스타데일리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00546000 1585201347000 부부의 세계 박해준 원작 도망가고 2003261845 popular

'부부의세계' 박해준, "원작보고 후회... 도망가고 싶었다"

글자크기
스타데일리뉴스

박해준 (JTB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부부의 세계'의 박해준이 출연 결정을 하기까지 많은 고민을 했다고 밝혔다.

26일 오후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의 여파로 JTBC 드라마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희애, 박해준, 모완일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박해준은 출연 계기를 묻자 "첫 선택은 무척 힘들었다. 원작을 보고 괜히 봤다 싶었다. 너무너무 훌륭해서 자신이 없더라. 내가 잘할 수 있을까 싶었는데, 작가님을 만나 설득을 당했다"며 "너무 하고 싶었는데 제 능력이 모자랄 거 같아 도망가고 싶었다. 지금 생각하면 하길 잘했다 싶다. '내가 경험해볼 수 있을까?' 하는 감정들을 만났다"고 답했다.

이를 들은 김희애는 "해준 씨가 맡은 역할이 부인의 속을 많이 썩인다. 최악의 역할인데 용기 있게 할 수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존경스럽다"고 말했다.

' 부부의 세계'는 영국 BBC 화제작 '닥터 포스터'를 원작으로 둔 드라마로 사랑이라고 믿었던 부부의 연이 배신으로 끊어지면서 감정의 소용돌이에 빠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는 오는 27일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