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82227 0182020032759082227 05 0506001 6.1.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66690000 1585266725000 프로야구 한화 퓨처스 선수 발열 증세 서산 훈련 중단 2003271601

영국 축구협회 "1~4부 제외한 모든 리그 중단…성적도 무효"

글자크기
매일경제

프로리그를 제외한 모든 리그의 중단을 결정한 잉글랜드축구협회. [사진 출처 = 잉글랜드축구협회 홈페이지 캡처]


잉글랜드축구협회가 코로나19 확산으로 프로리그(1~4부리그)를 제외한 모든 리그의 중단과 함께 시즌 성적도 무효로 했다.

잉글랜드축구협회는 27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프로리그를 제외한 모든 축구 리그를 즉시 중단하고 이번 시즌 성적도 무효로 한다"라며 "여자 슈퍼리그와 챔피언십도 중단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프로리그인 프리미어리그(1부·EPL), 챔피언십(2부), 리그1(3부), 리그2(4부·이상 EFL)를 제외한 세미프로(5~6부) 및 아마추어 리그(7~20부)가 시즌을 마무리하지 못하고 그대로 끝나게 됐다.

다만 프로리그인 EPL과 EFL은 코로나19 때문에 4월 20일까지 리그를 중단한 상태다.

잉글랜드축구협회는 "이번 조치로 내셔널리그시스템(NLS) 스텝 3~7(7~11부) 경기는 곧바로 중단되고 모든 결과는 무효로 처리된다"라며" 이에 따라 NLS 스텝 3~6(7~10부) 클럽들은 승격과 강등이 없어졌다. 또 NLS 스텝2(6부리그) 클럽들은 승격이 없어졌다"고 밝혔다.

다만 세미프로리그인 NLS 스텝 1~2(5~6부)의 경우 2019-2020 시즌 결과를 최대한 빨리 결정하도록 도움을 주기로 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