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84266 1092020032759084266 01 0101001 6.1.2-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70132000 1585270481000 민주 윤일규 시민당 현역 8명 투표용지 2003271331 related

윤일규도 더불어시민당 이적…현역 8명으로 정의당 윗칸 목표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4·15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던 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이 범여권 비례 정당인 더불어시민당으로 당적을 옮기기로 했습니다.

윤 의원 측 관계자는 오늘(27일) KBS와의 통화에서 "어젯밤 늦게 민주당에 탈당계를 제출했다"면서 "원래는 비례 정당에 반대하는 입장이었지만, 당의 요청에 따라 선당후사의 심정으로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충남 천안병을 지역구로 둔 윤 의원이 이적하면서 더불어시민당은 이적 의원 8명을 확보했고, 정당 투표용지의 통일 기호 부여 기준인 지역구 의원 5명도 채우게 됐습니다.

앞서 민주당의 이종걸·신창현·이규희·이훈 의원 등 지역구 의원 4명과 심기준·제윤경·정은혜 등 비례대표 의원 3명이 시민당 이적을 확정했습니다.

통일 기호를 받은 정당들은 의석수대로 순번을 부여받는 선거법에 따라 더불어시민당은 정의당보다 투표용지 윗칸인 세 번째 칸을 차지할 것으로 보입니다.

현시점에서 독자 비례대표 후보를 내지 않는 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을 제외하면 정당별 의석수는 민생당 20석, 미래한국당 17석, 정의당 6석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장혁진 기자 (analogu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