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88344 0372020032759088344 04 0401001 6.1.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85275894000 1585275899000 美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 마약범죄 혐의 기소 184억원 현상금 2003271431

美, 마두로 ‘마약테러’ 기소…180억원 현상금

글자크기

“미국에 코카인이 넘쳐나게 했다”

헤럴드경제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 현상금 포스터. [로이터]

미국이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을 마약테러 혐의로 기소했다. 이례적인 현직 국가 정상 기소로, 미국과 베네수엘라의 갈등은 더욱 고조되고 있다.

윌리엄 바 미국 법무장관은 26일(현지시간) 워싱턴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마두로 대통령과 정권 고위 관계자 십여 명을 마약테러, 돈세탁 등 혐의로 기소한다고 밝혔다.

AP·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바 장관은 마두로 대통령 등이 콜롬비아 반군 잔당들과 공모해 “미국에 코카인이 넘쳐나게 했다”며 베네수엘라에서 200∼250t의 코카인이 흘러나온다고 추정했다.

바 장관은 마두로 대통령이 ‘태양의 카르텔’이라는 마약 조직의 우두머리라고 표현하기도 했다.

이날 미 국무부는 마두로 대통령의 체포와 유죄 선고로 이어지는 정보를 제공하는 사람에게 1500만달러(약 184억원)의 현상금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