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88444 0902020032759088444 05 0509001 6.1.3-RELEASE 90 아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85276030000 1585276053000 KPGA 코로나19 확산 개막전 무기한 연기 2003280301

KPGA, 코로나19 확산으로 개막전 무기한 연기

글자크기

DB손해보험프로미오픈 연기

코로나19 확산으로 KPGA 2020시즌 개막전이 무기한 연기됐다.
아주경제

KPGA 로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구자철,KPGA)는 27일 오전 11시경 공식 채널을 통해 "2020 KPGA 코리안투어 개막전으로 개최될 예정이었던 제16회 DB손해보험프로미오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무기한 연기됐다"고 밝혔다.

이날 무기한 연기된 제16회 DB손해보험프로미오픈(총상금 5억원)은 다음 달 23일부터 26일까지 나흘간 강원 원주시에 위치한 오크밸리컨트리클럽에서 진행될 예정이었다.

KPGA는 지난 17일 “2020시즌 KPGA 코리안투어가 17개 대회로 진행될 것”이라고 전했다.

당시 구자철 KPGA 회장은 “하루라도 빨리 시즌 일정을 발표하려 했지만 몇몇 대회의 막바지 협의로 발표가 늦어졌다”고 말하며 “우리나라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관계자들의 촉각이 곤두서 있는 상황이다. 해외투어와 다른 종목에서도 연기와 취소가 이어지고 있다. 무엇보다 안전이 최우선이다. KPGA 코리안투어도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는 말을 남겼다.
이동훈 기자 ldhlive@ajunews.com

이동훈 ldhlive@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