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09404 1092020032859109404 04 0401001 6.1.7-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387627000 1585390871000

무디스, 남아공 신용등급 ‘정크본드’ 강등…“코로나19 빠르게 확산”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가 현지시간 27일 남아프리카공화국의 국가 신용등급을 '정크본드'(투자부적격 채권) 수준으로 강등했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남아공은 지난해 4분기에 경기 침체에 돌입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도로 확산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무디스는 남아공 신용등급을 'Baa3'에서 'Ba1'으로 한단계 하향 조정하고 신용 전망은 '부정적'으로 유지했습니다. 이는 경제 실적이 악화하거나 정부 부채가 예상보다 빠르게 늘어날 경우, 또 다른 하향조정이 이뤄질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남아공 재무부는 이번 하향 조정으로 금융시장의 스트레스가 더 늘어날 것이라고 우려했습니다.

무디스는 하향 조정의 주된 요인으로 "계속되는 재정 능력의 약화와 구조적으로 매우 취약한 성장"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코로나19가 빠르게 퍼지는 상황이 남아공의 경제적 및 재정적 도전들을 심화시키고, 효율적인 정책 대응의 출현을 복잡하게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티토 음보웨니 재무장관은 정부가 이번 일로 '떨고 있지는 않다'면서 낮은 성장과 국유기업의 문제점에 대처하기 위해 개혁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번 무디스의 남아공 신용등급 강등은 어느 정도 예견돼 왔습니다. 다른 주요 신용평가사 S&P 글로벌과 피치는 2017년에 아프리카에서 가장 산업화한 남아공의 신용등급을 투자 이하 등급으로 내린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재희 기자 (leej@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