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09405 1092020032859109405 04 0401001 6.1.7-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387627000 1585390835000

터키 코로나19 확진자 하루새 2천명 이상 급증…총 5천6백여 명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터키의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2천명 이상 급증했습니다.

현지시간 27일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파흐레틴 코자 터키 보건부 장관은 이날 늦게 연 기자회견에서 "(하루 새) 확진자가 2천69명 늘어 5천698명으로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사망자도 17명이 더 나와 92명으로 늘었다고 전했습니다.

지난 11일 터키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일일 기준 신규 확진자 수가 2천명을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코자 장관은 이와 관련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한 보다 광범위한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이날 확진자 급증 소식이 알려진 뒤 자국민들에게 자발적 자가격리를 준수하고, 긴급한 일이 아니면 집 밖으로 외출하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또 국제선 항공편 운항을 중단한다고 선언하고, 30개 도시에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위원회를 구성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쉴레이만 소일루 내무장관은 도시 간 버스 운행을 제한하고, 주말 해안가 산책이나 낚시, 공원 조깅 등을 금지한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는 지방 정부들이 이 같은 조치를 주중으로도 확대할지를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터키 정부는 앞서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다음 달 30일까지 전국 학교에 휴교령을 내렸으며, 카페·영화관·체육관 등에 영업을 중지하도록 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재희 기자 (leej@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