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4009 1092020033059124009 04 0401001 6.1.7-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514002000 1585515326000

美 뉴욕주 코로나19 환자 6만명 육박…“갈수록 악화”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내에서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심각한 뉴욕주의 확진자가 6만 명에 다가섰습니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현지 시각 29일에 열린 기자회견에서 뉴욕주의 코로나19 확진자가 5만9,513명이라고 발표했습니다.

하루 새 7천200명 증가했고, 지난 25일 3만명을 돌파한 이후로 나흘 만에 배가 됐습니다.

또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이 집계한 미국 전체 코로나19 확진자의 40%를 웃도는 규모입니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965명으로, 하루 만에 237명이 늘었습니다.

뉴욕주 하루 증가 기록으로 지금까지 중 가장 많았습니다.

쿠오모 주지사는 "갈수록 상황이 악화하고 있다"면서 "사망자 수치가 수천 명까지 늘어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특히 맨해튼을 포함한 뉴욕시의 상황이 더 심각해, 뉴욕주 전체 확진자의 절반 이상이 이 지역에 분포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빌 더블라지오 뉴욕시장은 CNN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코로나19 환자들을 치료할 수 있는 의료물품은 일주일 분량인데 산소호흡기가 문제"라며 "최소한 수천 개의 산소호흡기가 당장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박예원 기자 (air@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