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8256 1112020033059128256 08 0801001 6.1.7-RELEASE 111 서울경제 58689216 false true false false 1585529043000 1585529048000

파미셀 줄기세포치료제, 코로나19 치료목적 사용승인

글자크기
서울경제


파미셀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현재 개발 중인 줄기세포 치료제 ‘셀그램-AKI)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사용할 수 있도록 ’치료목적 사용승인‘을 받았다.

파미셀은 앞으로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등에서 코로나19 환자에게 셀그램-AKI를 정맥 투여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파미셀은 이 줄기세포치료제가 항염증 효과를 내 코로나19 환자에게서 나타나는 ’사이토카인 폭풍‘으로 인한 증상 악화를 막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이토카인 폭풍은 바이러스 등에 감염됐을 때 면역체계가 과도하게 반응해 정상 세포까지 공격하는 현상을 일컫는다.

파미셀에 따르면 셀그램-AKI는 급성 신(콩팥) 손상을 막기 위한 동종 중간엽 줄기세포치료제다. 현재 임상 1상을 진행 중이다.

한편 식약처는 다른 치료 수단이 없거나 생명을 위협하는 중증 환자 등의 치료를 위해 허가되지 않은 임상시험용 의약품이더라도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치료목적 사용승인 제도를 운용 중이다.
/이주원기자 joowonmail@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