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32275 0112020033059132275 01 0101001 6.1.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533704000 1585533852000 popular

문 대통령 국정지지율 52.6%… 올해 들어 '최고치'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서진욱 기자]

머니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he300]문재인 대통령이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지지율을 기록했다. 국정수행 긍정평가와 부정평가 격차가 오차범위 밖으로 벌어졌다.

30일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23~27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531명을 대상으로 문 대통령의 취임 151주차 국정수행 지지율을 조사한 결과, 국정수행을 '잘하고 있다'는 긍정평가는 전주 대비 3.3%p 오른 52.6%로 나타났다.

부정평가는 3.8%p 하락한 44.1%다. 긍정평가와 격차는 8.5%p다. '모름·무응답'은 0.5%p 증가한 3.3%다.

문 대통령에 대한 긍정평가는 올 들어 최고치다. 긍정평가가 오차범위 밖에서 부정평가를 앞선 것은 지난해 8월 1주차 이후 33주 만이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피해 최소화하기 위한 각종 대책 발표, '텔레그램 n번방 사건'에 대한 엄중 처벌 지침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긍정평가는 권역별로 대구·경북(33.3%→40.7%), 부산·울산·경남(36.8%→43.7%)에서 크게 높아졌다. 연령별로는 50대(47.3%→54.3%), 40대(60.9%→64.6%), 20대(48.2%→51.2%)에서 늘었다.

이념성향별로는 중도층(44.7%→49.1%)과 보수층(18.5%→21.8%)에서 모두 상승했다. 직업별로는 무직(40.0%→47.5%), 사무직(58.9%→64.3%), 노동직(46.5%→51.8%)에서 긍정평가가 올랐으나, 학생(52.1%→48.5%)에서는 하락했다.

이번 주간집계는 무선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1.9%p, 응답률은 5.6%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서진욱 기자 sjw@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