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77799 0532020033159177799 04 0401001 6.1.8-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643009000 1585643081000

미국 코로나 사망자 9·11 넘겨…누적 사망자 3천명 넘어

글자크기

코로나19 사태 이후로 사망자 500명 처음으로 넘어서

트럼프,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 다음달까지 연장

CBS노컷뉴스 조혜령 기자

노컷뉴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인한 미국 내 사망자가 9.11 테러 희생자 수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존스홉킨스 대학의 31일 현재 코로나19 현황에 따르면 사망자는 3천 170명이며 누적 확진자는 16만 462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001년 뉴욕 월드 트레이드 센터와 미국 국방부를 공격했던 9.11 테러 당시 사망자 2천977명을 넘어선 수치다.

워싱턴포스트는 하루 사망자가 500명을 넘어선 것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이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데비 벅스 백악관 코로나19 태스크포스 조정관은 방송사와의 인터뷰에서 "완벽하게 대응하면 10~20만 명이 사망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장도 전날 미국에서 수백만 명이 감염되고 10∼20만명이 사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에 따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4월 이후 경제 활동을 재개하겠다는 방침을 철회하고 다음달 말까지 사회적 거리두기를 연장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