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12323 0432020040159212323 05 0501001 6.1.7-RELEASE 43 SBS 58654445 false true true false 1585744403000 1585744448000

타이완 프로야구, 코로나19 뚫고 11일 '무관중' 정규리그 개막

글자크기
타이완 프로야구리그(CPBL)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위기에도 오는 11일 무관중 경기로 정규리그를 개막합니다.

CPBL은 오늘(1일) 코로나19 4차 대책 회의를 열고 오는 11일에 무관중 경기로 개막전을 치른다고 발표했습니다.

애초 시즌 입장권 소지자를 최대 150명만 초대할 예정이었지만, 팬들의 코로나19 감염을 우려해 무관중으로 방침을 바꿨습니다.

또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경기장 출입 인원도 철저히 통제하기로 했습니다.

프로야구가 활성화된 나라 가운데 우리나라와 미국, 일본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아직 개막 시기를 가늠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비교적 일찍 코로나19 사태에서 벗어난 타이완이 가장 먼저 2020시즌의 문을 여는 셈입니다.

타이완 리그에는 4개 팀이 있고, 정규리그 총 240경기를 치릅니다.

예정대로라면 정규리그 일정은 10월 중순에 끝나고, 우승팀을 가리는 챔피언십시리즈도 11월 15일 전에 마칠 예정입니다.

CPBL은 코로나19 매뉴얼에 따라 선수나 구단 직원 중 감염 확진자가 나오면 즉각 리그를 중단할 방침입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대원 기자(sdw21@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