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12331 0142020040159212331 02 0213001 6.1.7-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44527000 1585744537000 related

하남시민 재난지원금 최대 140만원 수령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김상호 하남시장. 사진제공=하남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남=파이낸셜뉴스 강근주 기자] 하남시 소득하위 70% 이하 가구는 코로나19 재난지원금으로 최대 140만원을 받게 된다.

하남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자 모든 시민(28만명)에게 1인당 5만원의 재난안전소득을 지급한다고 1일 밝혔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지역경제 긴급수혈을 위한 재난안전소득 외에 소상공인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시책을 마련 중에 있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시정 중심을 보건 및 경제 방역에 두고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남시민은 하남형 재난기본소득 지급에 따라 소득에 관계없이 모든 도민에게 지급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10만원에 더해 하남시가 5만원의 재난안전소득을 보태주는 15만원을 수령하게 된다.

다만 소득하위 70% 이하 가구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과 경기도-하남시 재난기본소득을 합해 47만원(1인 가구)~140만원(4인 가구)을 지원받게 된다.

파이낸셜뉴스

하남시민 재난 소득 지원금 예시(소득하위 70% 이하 가구). 사진제공=하남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남시는 재난기본소득 총 420억여원(도비 280억원 포함) 중 하남시 추가분 5만원에 대한 140억원(28만명 기준)을 긴급추경으로 편성하고 이를 시의회 임시회에 상정했다.

하남시의회는 원포인트 임시회를 열어 필요한 절차를 이행할 계획이다. 재난지원금은 경기도와 동일하게 지역화폐 및 신용카드, 선불카드 등을 통해 지급된다.

김상호 시장은 재난기본소득 지급 방침을 휴대폰 문자메시지로 1일 시민에게 공지했다. 다음은 휴대폰 문자메시지 전문이다.

제목: 하남시 재난안전소득 5만원 추가지급

존경하는 하남시민 여러분.

장기화되는 코로나19 사태로 얼마나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십니까.

시민 여러분의 노력 덕분에 아직까지 우리 시는 확진자가 많이 발생하지는 않았습니다.

그러나 안심할 수는 없습니다.

이 사태가 마무리될 때까지 시정의 중심을 방역에 두고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시민 여러분께서도 피부로 느끼듯이 지역경제가 급속히 어려워져서 걱정이 많습니다.

정부는 긴급재난지원금을 편성하여 소득하위 70% 가구에 최대 100만원(4인 가족 기준)까지 지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경기도 역시 소득에 관계없이 전 도민에게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할 예정입니다.

하남시도 경기도 방식과 동일하게 전 시민에게 5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5만원이라는 금액은 시민 여러분의 기대에 미흡할 수 있습니다만, 우리 시가 할 수 있는 최선입니다.

하남시 재난기본소득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과 함께 지역화폐 및 신용카드, 선불카드 등을 통해 지급될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시는 긴급추경을 편성하고, 시의회에서는 원포인트 임시의회를 열어 필요한 절차를 이행할 계획입니다.

최대한 빠르게 지급하려 하나, 행정절차 이행과 지역화폐 추가 보급에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다는 점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하남시는 이외에도 소상공인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시책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정책이 확정되면,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구체적인 내용을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