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58693 0172020040359258693 08 0801001 6.1.8-RELEASE 17 디지털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91156000 1585894577000

IBM, AI 챗봇 ‘왓슨 어시스턴트 포 시티즌’으로 코로나19 정보 제공

글자크기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IBM이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와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공개했다.

IBM은 '왓슨 어시스턴트 포 시티즌'을 통해 전 세계의 정부, 의료 및 학술 기관이 AI를 활용해 각국 국민에게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와 정보를 제공할 것이라고 3일 밝혔다.

IBM 퍼블릭 클라우드 기반의 왓슨 어시스턴트 포 시티즌은 '왓슨 어시스턴트', 'IBM 리서치'의 자연어 처리 기능, '왓슨 디스커버리'의 엔터프라이즈 AI 검색 기능을 함께 활용한다. 코로나19에 대해 자주 묻는 질문을 이해하고 이에 응답한다. 온라인이나 전화로 이용할 수 있다.

롭 토마스 IBM 데이터 및 AI 부문 총괄은 '정부 및 의료 기관들이 AI를 활용해 중요 정보를 대중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며 'IBM은 자연어 처리 및 기타 AI 기술을 활용해 코로나19 위기 해결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와 지자체, 병원 등은 왓슨 어시스턴트 포 시티즌을 통해 '코로나19 증상은 어떤 것들이 있나요?', '우리 동네 확진자 수는 몇 명인가요?', '학교는 얼마 동안 폐쇄될 예정인가요?', '검사는 어디에서 받을 수 있나요?' 등의 질문에 대한 응답을 자동화할 수 있다.

IBM은 왓슨 어시스턴트 포 시티즌을 최소 90일 동안 무료로 제공하며 초기 설정 작업을 지원한다. 초기 솔루션은 영어와 스페인어로 제공되며 한국어를 포함한 13개 언어로 맞춤 구성할 수 있다.

영어 버전의 왓슨 어시스턴트 포 시티즌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지침과 같은 외부 정보와 주정부 웹사이트에 게시된 학교 폐쇄, 뉴스, 문서 등 지역 정보로부터 현재 이용 가능한 데이터를 활용한다. 현재 뉴욕, 캘리포니아, 조지아, 텍사스, 아칸소 등 미국 전역에서 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