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66107 0512020040459266107 06 0602001 6.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5927324000 1585927331000 related

'부부의 세계' 박해준, 母 정재순 장례 뒤로한 채 한소희와 입맞춤…김희애 목격(종합)

글자크기
뉴스1

JTBC '부부의 세계'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부부의 세계' 정재순의 장례 중 밀회하는 박해준과 한소희를 김희애가 목격했다.

3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극본 주현/연출 모완일)에서는 임신한 여다경(한소희 분)을 찾아간 이태오(박해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선우(김희애 분)는 여다경의 임신 사실을 이태오에게 알린 이유에 대해 "선택하는 게 보고 싶다"고 설명숙(채국희 분)에게 털어놨다. 이태오는 지선우가 이준영(전진서 분)을 임신한 사실을 안 뒤, 프러포즈를 했던 것. 이에 지선우는 "준영이 때문이 아니라 나 지선우를"이라고 덧붙였다.

그 시각, 여다경 역시 자신에게 생긴 아이보다 이태오가 자신만을 택하길 바라며 "애가 생겼다는 건 하나도 안 중요해. 그걸 핑계로 매달릴 생각 없어"라고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여다경은 이태오와 더 이상 비밀 관계를 유지하지 않겠다고 외쳤다. 이에 이태오는 여다경을 달래며 "너 없으면 안 된다. 나 믿어"라고 달콤한 말을 이어갔다.

지선우는 변호사를 찾아가 이혼 상담을 받았다. 그러나 이혼을 위한 증거 확보를 위한 적나라하고 현실적인 조언들을 감당하지 못하고 힘겨워했다. 이어 지선우는 우연히 여다경을 서점에서 만났고, 여다경이 임신, 출산과 관련된 책을 사는 것을 목격했다.

지선우는 여다경에게 2달 뒤, 애인인 유부남이 자신을 위해 이혼을 약속했다고 털어놓으며 출산 계획을 털어놨다. 이에 지선우는 어이없다는 듯 크게 웃으며 "바람피운 남자의 약속이 믿을 만한 건지 모르겠어서요"라고 비아냥거렸다. 그러자 여다경은 "잠깐 아니고 만난 지 2년 동안 한결같은 사람이다"며 이태오에 대한 굳건한 믿음을 과시했다.

지선우는 조용히 이혼을 준비하기 시작했고, 이에 재산 관리를 위해 은행을 찾았다. 이로 인해 지선우는 이태오가 자신 몰래 3년 전, 주택담보대출을 받았고, 최근 이자가 연체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더불어 지선우는 이태오가 아들 준영의 명의로 된 변액보험 약관 대출까지 받았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이준영은 부모사이의 다툼이 있음을 눈치챘고, 이에 대해 윤노을(신수연 분)에게 털어놨다. 이에 둘의 대화를 우연히 듣게 된 고예림(박선영 분)이 지선우가 이태오의 불륜을 눈치챘을지도 모른다고 손제혁(김영민 분)에게 전했다. 이어 이준영은 괴로워하는 지선우에게 부모가 이혼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자신의 마음을 전하며 지선우를 더욱 고뇌하게 했다.

이어 지선우는 배정심(정재순 분)에게 찾아가 이태오의 불륜사실과 여다경의 임신 사실을 밝혔다. 배정심 역시 모두 알고 있었던 것. 배정심은 지선우와 똑같은 경험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이태오를 용서해달라고 애원했고, 지선우는 아들 준영을 위해서라도 이혼하겠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이에 배정심은 "네가 숨 쉴 틈만 줬어도 딴 눈 안 팔았다. 이혼하고 싶거든 나 죽이고 해"라며 지선우와 이준영을 떼어놓게 할 수 없다고 소리쳤다.

결국 배정심이 세상을 떠났고, 장례식이 치러졌다. 내내 흐트러지는 모습을 보이며 슬퍼하던 이태오는 여병규(이경영 분)의 등장에 완전히 달라진 모습으로 지선우를 당황하게 했다. 자신을 기다리는 조문객들에도 여병규만을 챙기던 이태오는 이내 전화를 받고 어디론가 사라졌고, 이 모습을 목격한 지선우가 이태오의 뒤를 따랐다.

어디선가 이태오가 지선우에게 했던 프러포즈 때의 음악이 흘러나왔고, 음악이 흘러나오는 차 안에서 함께 키스하고 있는 이태오와 여다경의 모습이 목격됐다. 지선우는 충격에 빠진 채 그 모습을 바라봤고, 그런 지선우를 손제혁이 알 수 없는 눈으로 지켜봤다.

이후 민현서(심은우 분)가 임신부인 척 여다경의 이웃으로 접근했고, 지선우는 완벽한 이혼을 위해 여전히 이태오를 사랑하는 아내로 모습을 이어가며 긴장감을 더했다.

한편, JTBC ' 부부의 세계'는 BBC '닥터 포스터'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사랑이라고 믿었던 부부의 연이 배신으로 끊어지면서 소용돌이에 빠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매주 금, 토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