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67386 0432020040459267386 02 0201001 6.1.7-RELEASE 43 SBS 0 true true true false 1585955394000 1585987221000 related

휘성, 이틀 만에 또 쓰러진 채 발견…수면유도마취제 투약

글자크기
<앵커>

가수 휘성이 서울의 한 호텔 화장실에서 수면유도 마취제를 투약한 상태로 쓰러진 채 발견됐습니다. 같은 약을 투약하고 쓰러져 경찰 조사를 받은 지 이틀 만입니다.

안희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서울 광진구의 한 호텔. 그제(2일) 밤 9시 15분쯤 "한 남성이 화장실에 쓰러져 있다"며 "마약을 투약한 것 같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습니다.

쓰러진 남성은 가수 휘성, 주사기와 수면유도 마취제가 담긴 유리병도 같이 발견됐습니다.

이 건물 1층에서 발견된 휘성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혀 그대로 연행됐습니다.

[호텔 관계자 : (신고자는) 연예인이다 이런 걸 모르세요. 쓰러져 있는 걸 발견하고 즉시 조치를 취해서 119와 112에 신고했으니까….]

휘성은 지난달 31일 송파구의 한 화장실에서 약물을 투약한 채 잠들었다 경찰 조사를 받고 풀려났는데 이틀 만에 같은 일이 벌어진 겁니다.

휘성이 투약한 수면유도 마취제는 마약류는 아니지만, 효능은 프로포폴과 비슷합니다.

두 차례나 같은 사건이 일어났지만 투약한 약물이 마약류가 아니어서 휘성은 이번에도 참고인 조사만 받고 풀려났습니다.

지난달 31일 의사 처방 없이 휘성에게 약물을 판 남성은 체포됐습니다.

경찰은 휘성이 그제도 현금인출기에서 돈을 찾은 정황을 포착하고 약물 구매 경로를 조사하고 있으며, 휘성의 검체를 채취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마약 투약 여부에 대한 정밀검사를 의뢰했습니다.
안희재 기자(an.heejae@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