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23203 0772020040759323203 06 0601001 6.1.8-RELEASE 77 텐아시아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586224407000 1586224567000 related

휘성, 프로포폴 투약 혐의→두 차례 약물·실신…구속영장 기각, 왜? [종합]

글자크기
휘성, 최근 두 차례 약물 투여하고 쓰러져
경찰 "약물 투여, 정상적이지 않아 구속영장 신청"


텐아시아

가수 휘성./ 사진=텐아시아DB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던 가수 휘성(본명 최휘성·38)에 대한 구속 영장이 기각됐다.

경북지방경찰청은 7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가 적용된 휘성의 구속 영장이 기각됐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법원은 도주 및 증거 인멸 우려가 없다는 이유로 영장을 기각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경찰은 지난해 12월 마약 관련 첩보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휘성이 프로포폴을 구매한 정황을 포착해 수사를 시작했다. 지난달 28일 휘성을 소환해 조사했을 때 프로포폴 투약 사실 자체를 부인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지난달 31일 휘성이 서울 송파구의 한 상가 건물 화장실에서 약물을 투약한 후 쓰러진 채로 발견됐다. 당시 발견된 약병은 에토미데이트로 '제2의 프로포폴'로 불리는 수면유도 마취제로 알려졌다. 프로포폴과 비슷한 효과를 가지고 있는 수면마취제지만 마약류로 분류되지는 않아 휘성은 참고인 조사만 받고 풀려났다.
텐아시아

휘성./ 사진=SBS 방송화면



그러나 4월 2일 휘성은 서울 광진구 A호텔 화장실에서도 같은 상태로 발견됐다. 당시에도 주사기와 수면유도마취제가 담긴 유리병이 발견돼 충격을 안겼다.

경찰은 "휘성이 최근 화장실에서 수면마취제류를 투약해 쓰러진 채 발견되는 등 정상적이지 않다고 보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했다. 영장을 재신청할지 여부는 보완 수사를 한 후 결정할 계획이다. 또한 경찰은 프로포폴 판매책 1명을 구속하고 프로포폴 출처 등에 대해서는 계속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휘성의 소속사 리얼슬로우컴퍼니는 공식입장을 통해 "휘성은 아버지의 갑작스러운 작고와 함께 일하던 지인의 연이은 사망 등으로 감당하기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현재 우울증, 공황장애 등의 증세로 정신과 치료를 진행하고 있다"며 "이유를 불문하고 좋지 않은 모습을 보여드려 크게 후회하며 죄송하다"고 전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