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0946 0292020040759340946 08 0804001 6.1.7-RELEASE 29 OSEN 54114396 false true true false 1586259780000 1586259862000

[ASL] 괴물 저그 탄생....'저그 신성' 박상현, 김택용 꺾고 생애 첫 4강(종합)

글자크기
OSEN

ASL 시즌9 중계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고용준 기자] 한 세트 한 세트가 모두 드라마틱했다. '저그 킬러'로 불린 '택신' 김택용의 아성이 무너졌다. 무명의 신예 박상현이 풀세트 접전 끝에 김택용을 무너뜨리고 생애 첫 ASL 4강 진출의 기염을 토했다.

박상현은 7일 오후 서울 잠실 롯데월드 지하 1층에 위치한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리는 'ASL 시즌9' 김택용과 8강전서 과감한 승부수로 저그전이 강한 김택용을 공략하면서 짜릿한 3-2 승리를 거뒀다.

복귀 이후 4강 진출을 노렸던 김택용은 0-2로 뒤쳐졌던 3세트부터 반격을 통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지만, 마지막 5세트를 넘지 못하면서 패배의 쓴 잔을 마셨다.

1세트부터 박상현이 6분만에 김택용에 일격을 날리면서 대 이변을 예고했다. 박상현은 최적화된 빠른 히드라리스크 타이밍러시로 김택용의 앞마당 캐논 방어선을 깨면서 기선을 제압했다.

박상현의 승부수는 2세트에서도 계속 됐다. 11시 지역 몰래 확장에서 얻어진 자원력을 바탕으로 히드라리스크를 생산한 박상현은 김택용에게 또 한 번 일격을 날리면서 세트스코어를 2-0으로 벌렸다.

벼랑 끝에 몰린 김택용도 3세트 상대의 올인 러시를 막아내면서 첫 득점에 성공했다. 김택용은 4세트에서는 상대 빌드의 틈을 노리는 과감한 앞마당 캐논 러시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는 저력을 보여줬다.

2-2로 팽팽하게 맞선 최후의 5세트는 두 선수 모두 손에 땀을 쥐는 명장면을 만들어냈다. 김택용이 날카로운 다크 견제로 박상현의 본진을 흔들자, 박상현 역시 혼신의 힘을 다한 히드라리스크-저글링 러시로 김택용의 앞마당을 돌파하면서 명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 ASL 시즌9 8강
▲ 박상현 3-2 김택용
1세트 박상현(저그, 5시) 승 [폴리포이드] 김택용(프로토스, 7시)
2세트 박상현(저그, 1시) 승 [매치 포인트] 김택용(프로토스, 7시)
3세트 박상현(저그, 1시) [에스컬레이드] 김택용(프로토스, 11시) 승
4세트 박상현(저그, 11시) [히치하이커] 김택용(프로토스, 5시) 승
5세트 박상현(저그, 12시) 승 [네오 실피드] 김택용(프로토스, 8시)

scrapper@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