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3972 0292020040859343972 05 0506003 6.1.7-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86297040000 1586297101000

영 매체, "박지성, 퍼거슨 감독 아래서 빅매치 플레이어"

글자크기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우충원 기자] 박지성에 대한 칭찬이 이어졌다. 팀에 헌신적인 선수 그 이상의 평가였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7일(한국시간) "맨유는 새로운 박지성을 발견했을지도 모른다. 솔샤르 감독 부임 후 한 선수의 활약으로 인해 빅게임을 잘 치렀다"고 밝혔다.

팀에 헌신적인 선수는 바로 프레드였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지난 2008-200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아스날과 4강 2차전을 조명했다. 이 매체는 "퍼거슨 감독 아래서 박지성은 빅매치 플레이어였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솔샤르 감독 부임 후 맨유는 첼시에 3차례 승리를 거뒀고 맨시티에 2번 이겼다. 솔샤르는 프레드 같은 빅게임 플레이어를 보유하고 있다. 에너지가 넘치고 이타적'이라고 평가했다. / 10bird@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