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4204 0042020040859344204 01 0101001 6.1.7-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6297970000 1586298973000 related

유승민, 황교안 겨냥 "악성 포퓰리즘"...김종인 "유승민, 본인에게 물어봐라"

글자크기
전 국민에게 50만 원을 주자고 제안한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를 같은 당 유승민 의원이 강도 높게 비판했습니다.

악성 포퓰리즘의 공범이 될 수는 없다고 비난했는데 긴급재난지원금을 두고 통합당 내부 갈등 분위기도 느껴집니다.

정지웅 앵커가 정리했습니다.

어제 오전 미래통합당 유승민 의원이 자신의 SNS에 악성 포퓰리즘의 공범이 될 수는 없다는 제목의 글을 올렸습니다.

어떤 내용일까요?

우리 당 대표, 그러니까 황교안 대표가 전 국민에게 50만 원씩 주자고 제안했는데, 이건 악성 포퓰리즘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대부분의 정당이 (허경영의) 국가혁명배당금당을 닮아가고 있다고 쏘아붙였습니다.

황교안 대표, 일단 맞대응을 자제했는데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무슨 뜻인지 모르겠다면서 대신 나섰습니다. 들어보시죠.

[김종인 / 미래통합당 : 난 유승민 의원이 무슨 생각으로 그런 이야기를 했는지 잘 파악이 안 돼요. 글쎄요 그런 표현을 갖다가 왜 썼는지 본인한테 가서 물어보세요.]

미래통합당 전신인 새누리당 대표를 지냈고, 대표적인 친박계 의원으로 분류됐던 무소속 이정현 의원도 가세했습니다.

유승민 의원이 황교안 대표를 매도해 존재감을 과시하려 한다면서, 당장 내보내라고 촉구했습니다.

유승민 의원의 거침없는 발언이 총선을 코 앞둔 보수진영에 또 다른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24시간 코로나19 실시간 LIVE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기사 모음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