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85043 0092020040959385043 05 0508003 6.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02580000 1586402597000

여자배구 샐러리캡 총 23억원으로 증액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박주성 기자 = 조원태 한국배구연맹 총재와 13개 구단 단장들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한국배구연맹 사무국 회의실에서 임시 이사회를 하고 있다. 이날 임시 이사회에서는 리그 조기 종료·재개 여부를 논의한다. 2020.03.23. park7691@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프로배구 여자부 샐러리캡이 총 23억원으로 늘어난다.

한국배구연맹은 9일 연맹 회의실에서 제16기 제4차 이사회 및 임시총회를 열고 여자부 샐러리캡을 종전 14억원에서 23억원으로 늘리기로 의결했다.

23억원은 4억원 인상된 샐러리캡 18억원에 신설된 옵션캡 5억원이 합쳐진 금액이다.

이사회에서는 여자부 샐러리캡을 현실화하고 투명한 임금 제도 운영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지금까지는 일부 구단들의 상한선 없는 옵션 계약으로 샐러리캡이 제대로 운영되지 않았다.

남자부는 이미 지난해 12월 제2차 이사회에서 향후 3시즌 동안 순차적으로 각각 31억원, 36억원, 41억5000만원으로 샐러리캡을 증액하고 2022∼2023시즌에는 샐러리캡의 40%인 16억6000만원 규모의 옵션캡을 도입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새 샐러리캡 제도에 적용하면 여자 선수 한 명이 받을 수 있는 최대 금액은 연봉 4억5000만원(총연봉 25%), 옵션 2억5000만원(총옵션캡 50%) 등 7억원이다. 개인 상금과 승리 수당은 별도다.

이사회에서는 내달 체코 프라하에서 개최 예정이던 2020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을 재논의하기로 뜻을 모았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개최가 어려워 영상으로만 뽑아야 할 경우 기량을 점검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들을 보완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