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87322 0232020040959387322 02 0213001 6.1.7-RELEASE 23 아시아경제 56679201 false true true false 1586407420000 1586412686000 related

제주 서귀포 해상서 어선 화재, 선원 6명 전원 구조…2명 숨져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해양경찰이 화재가 발생한 제주선적 어선 광해호(9.77t)에 접근해 불을 끄고 있다. [제주 서귀포해경 제공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9일 오전 6시께 제주 서귀포 남동쪽 55km 해상에서 어선 광해호(제주선적, 9.77t)에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승선원 6명이 모두 구조됐으나 이중 2명은 숨졌다.


서귀포해경은 "해상에서 검은 연기가 보인다"는 어선 A호(유자망, 제주선적)의 신고를 받고 헬기와 경비함정 등 모든 가용세력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해경은 오전 6시 54분께 헬기로 선박 주변을 집중 수색하던 중 부이를 잡고 표류하는 선원 4명을 발견했다.


이에 항공구조사가 구명뗏목을 갖고 헬기 호이스트를 이용해 하강한 뒤 수영을 해 선원들에게 접근, 이들을 직접 구명뗏목에 태워 구조했다.


그동안 헬기는 별도 항공수색 중 표류하는 선원 1명을 추가 발견했고, 이어 함정이 고속단정을 내려 수색을 하다 나머지 선원 1명도 구조했다.


구조된 선장 김모(59)씨 등 승선원 4명은 건강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으나, 박모(73)씨 등 2명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발견돼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해경 관계자는 "구명뗏목은 헬기에서 투하하게 돼 있지만 정확도가 떨어질 수 있어 구조대원이 직접 구명뗏목을 갖고 바다로 내려가 선원들을 구조했다"며 "특히 이번 사고에서는 부이를 잡고 한 곳에 모여 있었던 선원들의 지혜가 빛났다"고 말했다.


해경은 승선원을 대상으로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사고 어선은 지난 3일 낮 12시께 서귀포시 모슬포항을 출발해 조업에 나섰으며 이날 화재로 침몰했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