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95830 0372020040959395830 06 0602001 6.1.8-RELEASE 37 헤럴드경제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586418995000 1586419001000 popular

[POP이슈]"자가격리는 감옥과 같아" 엘렌 드제너러스, '기생충' 발언 논란 이후 또..비난↑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엘렌 드제너러스 SNS


[헤럴드POP=박서연 기자]미국 유명 토크쇼 진행자 엘렌 드제네레스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한 자가격리를 감옥같다고 해 비난을 받고 있다.

8일(현지시각) CNN은 "엘렌 드제너러스가 자가격리를 감옥에 있는 것과 같다고 한 발언으로 역풍을 맞고 있다"고 보도했다.

앞서 지난 5일 엘렌 드제네러스는 자신이 진행을 맡고 있는 프로그램 '엘렌쇼'에서 "자가격리를 하면서 내가 배운 한 가지는 감옥에 있는 것 같다는 것이다. 왜냐하면 열흘 동안 같은 옷을 입고 있고 집에 있는 모두가 게이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엘렌 드제네러스가 해당 발언을 한 후 미국 내에서는 현 상황에 대해 둔감하고, 농담일지라도 경솔했다는 비난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미국 전역의 교도소에서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이는 수감자들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발언한 것이기에 더욱 논란이 되고 있다.

이에 한 누리꾼은 "1500만 달러(한화 약 183억)짜리 저택에 살면서 불평을 하고 감옥과 비교하냐"고 강도높은 지적을 하기도 했다.

엘렌 드제네러스를 향한 질타가 계속 되자 결국 해당 발언이 담긴 '엘렌쇼' 영상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한편 엘렌 드제네러스는 앞서 지난 2월 '엘렌쇼'에서 영화 '기생충' 스포일러성 발언을 하고, 봉준호 감독의 통역과 관련한 인종차별적 농담을 해 뭇매를 맞기도 했다. 이렇듯 엘렌 드제너러스는 수위가 높거나 선을 넘는 발언으로 종종 비난을 받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