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1431 0562020040959401431 02 0201001 6.1.7-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42760000 1586443742000 related

현직 경찰 간부 순찰차서 총상 입고 숨진 채 발견

글자크기

유서는 발견 안돼

세계일보

충북 영동에서 경찰 간부가 순찰차에서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9일 영동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쯤 영동군 영동읍 한 공터에 세워진 순찰차 안에서 A(47) 경위가 목 부위에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발견 당시 A경위는 순찰차에서 혼자 목에 피를 흘린 채 쓰러져 있었다.

A경위는 이날 야간 근무를 위해 오후 6시쯤 지구대에 출근해 총기(38구경 권총)를 수령했다.

이후 약을 사러 다녀오겠다는 말과 함께 사라진 뒤 이날 오후 9시쯤 순찰차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서는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A경위가 자신의 권총으로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