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13747 0432020041059413747 02 0201001 6.1.8-RELEASE 43 SBS 58659188 false true true false 1586487431000 1586487500000 related

'박사방' 조주빈에 17명 개인정보 넘긴 전 공익요원 검찰 송치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하며 불법 조회한 개인정보를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에게 넘긴 2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구속된 최 모 씨에 대해 오늘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최씨는 서울의 한 자치구 주민센터에서 주민등록증·초본 발급 보조 업무를 하면서 200여 명의 개인정보를 불법 조회하고 이 중 17명의 정보를 조씨에게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조씨는 이를 바탕으로 '박사방'에서 자신의 정보력을 과시하거나 피해 여성을 협박해 성 착취 영상물을 찍도록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앞서 법원은 "피의자의 개인정보 제공으로 인한 피해가 극심하다"며 최씨의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최씨는 소집 해제된 상태로 현재는 주민센터에서 근무하지 않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이현정 기자(aa@sbs.co.kr)

▶ [모여봐요, 비례의 숲] 내게 딱 맞는 국회의원 후보 찾으러 가기 ☞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