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15399 0772020041059415399 06 0602001 6.1.7-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92281000 1586492355000 related

'편스토랑' 오윤아, 아들과 함께 다이어트 대작전 돌입

글자크기
오윤아, 아들 다이어트 위해 운동 시작
의외의 허당미 뽐내며 깨알 웃음


텐아시아

10일 방송될' 편스토랑' 예고/ 사진제공=KBS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의 배우 오윤아가 아들 민이와 본격적인 다이어트에 돌입한다.

지난 3일 방송된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새로운 편셰프로 합류한 오윤아가 첫 등장했다. 집에 미니 장독대를 마련해둔 오윤아는 돼지 등갈비 찜, 된장찌개 등을 쉽게 만들어내는 요리 실력을 자랑하며 ‘편스토랑’ 최고의 집밥 여왕으로 떠올랐다.

이와 함께 발달장애를 겪고 있는 14살 아들 민이와의 일상이 많은 시청자들에게 울림을 선사했다. 아들이 좋아하는 메뉴로 아침 밥상을 준비하고, 아들과 알콩달콩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엄마 오윤아의 모습이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특히 아들 민이가 아프게 된 사연을 털어놓으며 눈시울을 붉힌 엄마 오윤아의 모습과 민이가 스스로 감정 절제가 안 되면서도 엄마에게 “죄송합니다”라고 울먹이며 자신의 미안한 마음을 고백하는 장면 등이 많은 시청자들을 함께 울렸다. “민이와 같은 친구들과 엄마들이 세상 밖으로 더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는 바람으로 어렵게 출연을 결심했다는 엄마 오윤아의 용기에 많은 시청자들의 응원이 봇물처럼 쏟아졌다.

이런 가운데 10일 방송되는 ‘편스토랑’에서도 오윤아와 엄마 바라기 아들 민이의 유쾌하고 즐거운 일상이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복용하는 약 때문에 체중이 증가한 아들 민이를 걱정했던 엄마 오윤아. 이날 방송에서는 오윤아가 아들과 함께 동네 공터로 운동을 하러 나간다. 오윤아 모자는 은갈치 색의 패딩과 오렌지 색의 의상으로 한껏 멋을 낸 채 집밖에 나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후 공원에 도착해 본격적인 운동을 시작한 오윤아와 민이는 시종일관 웃음을 안길 전망이다. 특히 드라마 속 화려하고 똑 부러지는 이미지와 달리, 연신 허당기를 발산하는 오윤아는 ‘편스토랑’ 스튜디오에 폭소를 자아낸다.

이날 방송에서는 오윤아가 집밥 여왕이 될 수 있었던 원동력, 친정 엄마의 특급 비법 메뉴도 공개될 예정이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0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