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5930 0102020041059425930 03 0301001 6.1.7-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6515498000 1586525767000 related

‘격려금 888만원’… 르노삼성차 노사 임단협 잠정 합의

글자크기
서울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XM3 성공 출시 격려금 200만원 등 포함
노사 공동명의 ‘사회공헌기부금’ 조성키로

르노삼성자동차 노사가 2019년 임금 및 단체협약에 잠정 합의했다.

르노삼성차는 대표 노조인 기업노조와 10일 오후 1시부터 제19차 임금 협상 교섭을 열어 입단협 잠정 합의안을 도출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지난해 9월 2일 상견례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교섭을 벌여왔다.

그동안 회사는 신규 수출 물량 확보를 위한 부산공장의 경쟁력 강화 필요성에 대해 노조의 이해를 구해 왔고, 노조는 기본급 인상을 비롯한 직원들의 보상 및 처우 개선을 주장해 왔다.

노사는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글로벌 자동차 산업 전반에 대한 위기감이 확산되면서 내수 판매 증진과 제조 경쟁력 개선 활동을 바탕으로 미래 물량을 확보하려면 노사의 공동 노력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대를 이뤘다.

잠정합의안에 따르면 사측은 기본급을 동결하고 그에 따른 보상 격려금 200만원 등 일시 보상금 888만원을 지급한다. 여기에는 XM3 성공 출시 격려금 200만원과 임금협상 타결 격려금 100만원도 포함됐다. 매달 상여금 기초액 5%(고정급 평균 120만원 인상)를 지급하는 공헌수당도 신설했다. 특히 공헌수당 신설로 통상 시급 4.7% 인상과 함께 개인연금 및 퇴직연금 증가 효과를 거두게 됐다.

노사는 또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지역사회를 돕기 위한 사회공헌기부금을 노사 공동명의로 조성하기로 했다. 이번 잠정합의안은 조합원 설명회를 거쳐 사원총회에서 확정된다. 총회 일정은 아직 미정이다.

이날 임단협 잠정 합의로 르노삼성차 신차 XM3의 수출용 물량 확보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이영준 기자 the@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