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0261 0182020052260280261 06 0601001 6.1.7-RELEASE 18 매일경제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90133922000 1590133933000 조PD 2심 징역2년 집행유예3년 아이돌 투자금 사기 혐의 2005230745 popular

조PD, 2심 징역 2년‧집행유예 3년…‘아이돌 투자금 사기 혐의’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가수 조PD(본명 조중훈)가 사기 및 사기미수혐의로 1심에 이어 2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22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8-1부(부장판사 김예영 이원신 김우정)는 사기 및 사기미수혐의로 기소된 조PD에 원심과 같은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조PD는 지난 2015년 7월 자신이 운영하던 스타덤엔터테인먼트의 자산과 소속 연예인 등에 관한 계약을 A사에 양도하는 합의서를 작성하는 과정에서 아이돌그룹 탑독에 대한 선급금 등을 부풀려 지급받은 혐의를 받는다.

매일경제

가수 조PD(본명 조중훈)가 사기 및 사기미수혐의로 1심에 이어 2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사진=김영구 기자


탑독의 일본 공연대금 2억7000여만원을 공제하지 않고 12억원을 받아 챙긴 것으로 확인됐다. 조PD는 “탑독에 투자하고 받지 못한 선급금이 약 12억원. 이 금액을 주면 탑독과의 전속계약상 권리와 의무를 모두 양도하겠다”고 속인 것으로 조사됐다.

1심 재판부는 “스타덤이 탑독의 일본공연과 관련해 받은 금액은 A사가 지급한 전체 선급금의 약 23%”라며 “조씨가 이를 사실대로 고지했다면 A사는 계약을 체결하지 않거나 적어도 그와 같은 내용으로 계약을 체결하지는 않았을 것”이라고 전했다.

1심 판결에 불복한 조PD는 항소했지만, 2심 재판부 역시 1심과 판단을 같이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