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3577 1092020052260283577 01 0101001 6.1.7-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0144843000 1590145214000 김건 외교 차관보 그룹 공관장 2005240331 related

문 대통령 “외교 활동도 비대면…창의적 방식 있어야”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앞으로 외교 활동과 교민 서비스에서 비대면 방식이 늘어날 가능성이 큰 만큼 기존과 다른 창의적 방식으로 업무 성과를 높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2일) 청와대에서 추종연 주콜롬비아 대사 등 9명의 신임 대사에게 신임장을 수여하고 "코로나19 위기에서 빛난 대한민국의 역량을 외교적 자산으로 활용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도록 헌신해 달라"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는 재외국민이 국가의 필요성과 재외공관의 중요성을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가 됐다"며 재외국민 귀국 지원 등 외교부와 재외공관의 노력을 언급했습니다.

아울러 신임 대사와 가족, 재외공관 직원들의 건강에 문제가 없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코로나19 탓에 예정됐던 정상 간 순방 외교가 이뤄지지 못하는 나라에 부임하는 대사에게는 여건이 되는 시기에 재추진하겠다는 뜻을 전달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추 대사를 비롯해 이상진 주뉴질랜드 대사, 강정식 주호주 대사, 서정인 주멕시코 대사, 구홍석 주카자흐스탄 대사, 조영준 주페루 대사, 정운진 주스리랑카 대사, 정해관 주바레인 대사, 도봉개 주짐바브웨 대사에게 신임장을 수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홍성희 기자 (bombom@kbs.co.kr )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