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7956 0432020052360287956 05 0501001 6.1.7-RELEASE 43 SBS 48372589 false false true false 1590197870000 1590198006000

해외 매체 "이탈리아 출신 산틸리, 대한항공 지휘봉 잡을 전망"

글자크기
이탈리아 태생의 로베르토 산틸리가 프로배구 남자부 대한항공의 유력한 신임 사령탑 후보로 부상했습니다.

월드오브발리는 오늘(23일) 이탈리아 매체 발리볼이탈리아를 인용해 " 산틸리가 V리그 인천 대한항공 점보스 감독으로 한국 무대에 입성할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습니다.

대한항공은 2019-2020시즌이 코로나19 여파로 조기 종료한 뒤, 박기원 전 감독과 결별했습니다.

외국인과 한국 지도자를 모두 사령탑 후보에 올려놓은 대한항공은 '5월 중 감독 선임'을 목표로 움직였습니다.

대한항공은 감독 선임에 대해 "다음 주에는 감독 계약 소식을 전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산틸리는 선수 이력은 화려하지 않지만, 지도자로는 유럽 곳곳에서 활약했습니다.

2002년에는 이탈리아 21세 이하 남자대표팀을 이끌고 유럽선수권대회(21세 이하)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2017∼2018년에는 호주 성인 대표팀도 지휘했습니다.

프로에서는 이탈리아, 폴란드, 러시아, 독일 팀을 이끌었습니다.

산탈리가 대한항공과 감독 계약을 하면, V리그 남자부 첫 외국인 사령탑이 탄생합니다.

여자부에서는 일본인 반다이라 마모루가 흥국생명 코치, 감독대행에 이어 정식 감독으로 선임돼 한 시즌(2010-2011)을 치른 바 있습니다.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