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8018 0142020052360288018 02 0201001 6.1.7-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198319000 1590198325000 related

코로나19發 병원 폐쇄 이어지나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21일 오전 대구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 방호복을 입은 구급대원들이 외래진료동,입원병동에 입원해 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증 환자들을 9병동(경증환자 치료시설)으로 이송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경기도 군포의 원광대학교 산본병원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 건물이 일시 폐쇄됐다.

군포시는 원광대 병원 직원인 25세 남성 A 씨가 지역 내에서 37번째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원광대 병원은 이날 하루 방역을 위해 폐쇄 돼 환자 입·퇴원도 불가능한 상태다. 이날 이후 폐쇄 여부는 저녁까지 상황을 보고 결정될 예정이다.

또 부천소방서 소속 소방관의 부인이 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근무하던 병원도 비상이 걸렸다. 김포시에 따르면 부천소방서 소속 B(36)소방장의 아내인 C씨(39)는 김포시내 한 병원에서 간호사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방역당국은 이날 해당 병원에 대한 폐쇄여부를 곧 결정할 방침이다.

한편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3일 0시 현재 신규 확진자가 23명 발생해 총 누적 확진자수는 1만1165명이라고 밝혔다. 이중 해외유입이 1204명(내국인 88.4%)이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32명으로 총 1만194명(91.3%)이 격리해제 돼 현재 705명이 격리 중이다.

true@fnnews.com 김아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