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92640 1082020052460292640 06 0602001 6.1.7-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247242000 1590247246000 야식남녀 정일우 꾸안꾸 일상 꾸꾸 오디션 온도차 2005241415 related

'온앤오프'심은우, 배우·요가강사 일상→김민아X조세호 MV 촬영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심은우가 배우 겸 요가강사로 사는 '투잡' 일상을 전했다.

23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심은우의 특별한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배우 심은우가 일상을 공개했다. 심은우는 '온앤오프' 동시간대 방영작이었던 JTBC '부부의 세계'에 출연했던 바. 성시경은 "우리 적이었다. 시청률 짓밟아준 장본인"이라고 말했고, 조세호도 "여기가 어디라고"라는 말로 심은우를 타박했다.

심은우는 어떻게 ' 온앤오프'에 출연하게 됐을까. 그는 "제가 하고 있는 게 많다. 오프로 보여드릴 게 좀 있지 않을까"라며 "민현서가 알바의 신이라고 불렸는데 저도 배우 말고 요가를 가르치고 있고 의류를 판매하기도 했다. 여러가지 ON을 가지고 있다"고 자신의 일상을 전했다.

이후 심은우의 일상이 공개됐다. 집에서 직접 김치찌개를 끓여 점심을 먹은 그는 연습실로 이동해 피아노를 치며 노래를 불렀다. 그는 "뮤지컬 배우가 되고 싶어서 학교를 뮤지컬 전공으로 갔는데 노래 잘하는 친구가 많아서 뮤지컬배우의 꿈을 못 피웠다"고 말했다.

엑스포츠뉴스


이어 오디션 영상 촬영에 임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영상 오디션을 보곤 한다고. 그는 "실물 미팅이랑 많이 달라 기대를 안 하는 편"이라고 전했다.

심은우의 '투잡' 일상도 공개됐다. 촬영이 없는 시기엔 요가 강사로 일하고 있다는 것. 그는 "데뷔를 하고 오디션을 많이 봤다. 일주일에 3~4개를 봤는데 떨어졌다. 수도 없이 떨어지고 떨어지고를 반복하는데 힘들 때 요가를 하게 되니까 집중하게 되더라"며 "그래서 지도자 과정을 하게 됐고, 그런 말 있지 않나. 자격증은 따놓으면 어디든 쓸모가 있다. 근데 취득을 하니까 따라오더라. 한분 하던 게 두분이 되고"라고 요가 강사로 일하게 된 과정을 전했다.

뒤이어 김민아와 조세호의 일상이 그려졌다. 동생과 살고 있던 김민아는 풀옵션 오피스텔로 이사, 홀로 살게 됐다. 짐 정리를 한 그는 연기 연습에 나섰다. 조남지대의 신곡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기로 한 것.

이후 조세호의 일상을 통해 김민아와 함께한 조남지대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김민아는 감정 몰입을 해 곧잘 연기했고, 반면 조세호는 어색함을 숨기지 못했다. 이에 조세호는 "조심스러웠다. 다가가기 어려웠고 부끄러웠다"고 속마음을 고백했다.

하이라이트는 조세호와 김민아가 이별하는 장면이었다. 조세호는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캐릭터에 몰입해 폭소를 자아냈다. 김민아는 "너무 웃겨서 죽을 뻔 했다"며 "너무 유쾌하고 즐겁고 함께하는 시간 동안 최고로 행복했다"는 소감을 남겼다.

부끄러움을 이겨내고 사진 촬영을 마친 성시경은 닭한마리 버터 치킨을 직접 만들어 먹었다. 성시경의 먹방에 모두가 감탄했고, 성시경은 "드셔보시면 '다이어트는 내일부터'"라는 말로 맛을 설명했다.

또 성시경은 닭가슴살에 땅콩소스, 파 등을 추가해 만든 요리 '빵빵지'에 고량주를 먹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