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04153 0182020052560304153 06 0601001 6.1.11-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43203000 1590343325000 popular

래퍼 비프리, 킹치메인 폭행→입건→조롱 영상 게재까지(종합)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래퍼 비프리가 킹치메인를 폭행한 뒤 조롱 영상까지 올려 논란이 더욱 거세지고 있다.

24일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비프리는 지난 23일 오후 10시 20분께 서울 용산구 후암동 한 빌라 주차장에서 킹치메인을 폭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비프리는 킹치메인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분 나쁜 댓글을 남겨 폭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일경제

래퍼 비프리 킹치메인 폭행논란 사진=비프리, 킹치메인 SNS


킹치메인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금일 인스타그램을 통한 일로 인해서 비프리와 연락을 주고 받다 보니 주소를 부르라고 요구 했다”라며 “나는 충분히 대면하여 해결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 그러나 오후 10:20 경 내 집 앞에서 갑작스러운 폭력을 행사했고 경찰이 현장에서 체포했다”고 밝혔다.

이어 “존경하던 아티스트였고, 이제는 아니다. 사람 패는것 좋아하신다고 했으니 정당한 대가 치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후 그에게 폭행을 당해 생긴 상처가 담긴 얼굴을 공개했다.

이를 본 비프리는 인스타그램에 사과 보다는 “싸움 못하면 남을 협박하면 안 되지. 단체 폭행할 거라며? 너가 실패하고 맞은 거잖아. 왜 그렇게 불쌍한 척 해?”라고 남겨 논란이 됐다.

한편 비프리와 킹치메인은 Mnet ‘쇼미더머니’에 출연한 바 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