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07955 0772020052560307955 06 0602001 6.1.11-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66450000 1590371468000 related

"인기 떨어진 것 알아"…'집사부일체' 신승훈, 발라드 황제의 진심 [종합]

글자크기
'발라드 황제' 신승훈, 사부 출연
제자들과 숲 속 콘서트 개최
신승훈X이승기 'I Believe' 열창


텐아시아

'집사부일체' 숲 속 콘서트 / 사진=S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신승훈이 SBS ‘집사부일체’ 멤버들과 ‘숲속 콘서트’를 열고 귀호강 라이브 공연을 펼쳤다.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의하면 지난 24일 방송된 ‘ 집사부일체’는 분당 최고 시청률 6.6%까지 뛰어오르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이날 방송에서 신승훈은 멤버들과 함께 캠핑을 하며 지나왔던 시간들과 자신의 속 깊은 이야기를 밝혔다. 데뷔 당시 심신, 윤상부터 서태지와 아이들, 듀스, SES, 현재는 엑소, BTS와 활동하는 그에게 멤버들은 “사부님의 역사가 가요계 역사”라고 감탄했다.

신승훈은 “내가 운이 좋은 거고 난 노력만 했다. ‘신승훈 노래는 들을만해. 이상한 건 없었어’ 그 신뢰가 나한테는 중요하다”며 “내가 하고 싶은 건 ‘아름다운 하강’이다. 인기가 내려오는 걸 정확히 알고 느끼고 있다. 가수로서는 열심히 해왔던 것 같고, 나를 토닥토닥해주고 싶다”고 전했다.

이밖에도 신승훈은 자신만의 ‘발라드 강의’를 펼치며 “발라드는 감정에 따라 4단계로 이루어진다. 애잔, 애틋, 애절, 처절”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각 감정에 맞는 노래를 선정하며 ‘대한민국 대표 발라드 사부’다운 클라스를 보였다.

신승훈의 강습을 이승기는 ‘내 여자라니까’를 기존 버전과 애절한 감정 버전으로 나눠 열창했고, 이를 지켜본 양세형은 푹 빠진 눈빛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양세형은 “이래서 발라드 계보를 끊어내야 한다. 치고 올라온다”고 덧붙였다.

다음날에는 코로나19로 인해 30주년 콘서트가 취소된 신승훈이 제자들과 함께 30주년 ‘숲속 콘서트’를 열었다. 푸르른 녹음을 배경으로 신승훈이 부른 첫 곡은 ‘미소 속에 비친 그대’였고, 멤버들은 첫 곡부터 감동의 표정을 지었다. 양세형은 두 번째 곡 ‘내가 나에게’를 들으면서는 “내 얘기 하는 것 같았다”며 눈가가 촉촉해지기도 했다.

하이라이트는 신승훈과 이승기의 듀엣 무대였다. 두 사람은 '엽기적인 그녀' OST ‘I believe’를 함께 부르며 모두를 뭉클하게 했고, 이 장면은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신승훈의 제자이자 후배인 가수 로시도 깜짝 등장해 신승훈과 ‘해,달,별 그리고 우리’를 함께 불렀다.

콘서트의 마지막은 '처음 그 느낌처럼'을 떼창하며 모두가 하나가 됐다. ‘숲속 콘서트’는 모두에게 위로를 건넨 힐링 콘서트 그 자체였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