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21966 1072020052560321966 06 0602001 6.1.11-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88680000 1590389018000 related

'저녁 같이 드실래요' 서지혜 "잘생겼지만, 송승헌때문에 배우한 것은 아니다"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 처음 만난 배우 송승헌과 서지혜가 서로에 대한 첫인상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MBC '저녁 같이 드실래요'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25일 MBC 드라마 공식 유튜브 채널, MBC 페이스북, MBC 네이버 브이 라이브 등을 통해 중계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송승헌, 서지혜, 손나은, 이지훈, 연출자 고재현 감독이 참석했다. 제작발표회 MC는 방송인 박경림이 맡아 진행한 가운데, 송승헌과 서지혜의 '엉뚱한 케미'에 시선이 쏠렸다.

이날 주연 배우 송승헌과 서지혜에게 서로 상대 역을 들었을 때 어땠는지 질문이 나왔다. 그러자 송승헌은 "일단 서지혜가 어떻게 답하는지 듣고 하겠다"고 농담했다.

이에 서지혜는 "데뷔 전 어릴 때부터 워낙 대스타였다. 단 한번도 뵌 적이 없어서 너무 궁금했다. '아 얼마나 잘생겼을까'라고 생각했고, 사실 너무 좋았다. '팬심'이 생기는 것 같은 선배였다"고 답했다. 그러자 MC 박경림이 "송승헌 때문에 배우를 해야겠다고 생각했냐"고 물어보자, 서지혜는 웃으며 "그건 아니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쑥스러워하던 송승헌은 "되게 새로웠다. 기존에 가지고 있던 이미지와 다른 모습이기 때문이다. 더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면 시너지가 날 것이라는 감독의 얘기를 듣고 보니, 왜 그간 이렇게 사랑스럽고 통통 튀는 왈가닥 모습을 못보여줬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 감독이 확신을 가지고 선택하신 것 같다. 저도 만족한다"고 말했다.

이어 서지혜는 대본 리딩때 송승헌을 처음 봤다며 "아 너무 잘생겼더라"고 말했다. 그런데 다소 낮은 톤의 대답에 MC 박경림은 "영혼이 없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러자 송승헌은 "원래 촬영 때 제가 잘 놀리는데, 제작 발표회에서 너무 까불지 말라고 하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서지혜는 "제가 언제 그랬냐"며 웃었다.

송승헌은 극 중 환자와 식사 자리를 통해 심리를 치료하는 음식 심리 전문 정신과 의사 김해경 역을 맡았다. 서지혜는 엉뚱 발랄한 '병맛' 콘텐츠 기획자 우도희 역을 맡았다.

MBC ' 저녁 같이 드실래요(연출 고재현 박봉섭, 극본 이수하)'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이별의 상처와 홀로 문화로 인해 사랑 감정이 퇴화된 두 남녀가 '저녁 식사'를 함께하며 '썸' 타듯 서로의 매력에 빠지게 되는 맛있는 한끼 로맨스 드라마다.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으로 25일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