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25807 0352020052560325807 02 0213001 6.1.11-RELEASE 35 한겨레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94540000 1590396908000 related

‘코로나 확진’ 남양주 화도우리교회 신도, 나흘만에 숨져

글자크기
70대 남성…목사·신도 7명 중 4명 감염

한겨레

남양주시청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남양주시는 코로나19에 확진된 화도우리교회 신도 ㄱ(76·남)씨가 숨졌다고 25일 밝혔다.

ㄱ씨는 지난 20일 한양대 구리병원에서 확진 판정받은 뒤 성남시의료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으나 4일 만인 지난 24일 숨졌다.

ㄱ씨는 지난 13일 화도우리교회 예배에 참석했으며 이틀 뒤 발열과 오한 등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조사됐다. ㄱ씨는 지난 17일에도 이 교회에 갔으며, 감염 경로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화도우리교회에서는 목사 1명과 ㄱ씨 포함 신도 3명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목사 남편과 딸 등 접촉자 2명도 추가로 양성 판정됐다.

화도우리교회 신도는 목사를 포함해 모두 7명이며 나머지 신도 3명은 예배에 참석하지 않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이 교회는 일시 폐쇄됐다.

이 교회 목사는 지난 15일 서울 양천 은혜교회에 다녀왔으며 동참한 의정부 종교시설 목사도 지난 24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박경만 기자 mania@hani.co.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하세요!
▶네이버 뉴스판 한겨레21 구독 ▶시간극장 : 노무현의 길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